티스토리 뷰


 

2018년 9월 11일 화요일 맑음

이번 부국제는 포기 쪽으로 생각하며 은근 영자원의 대박 프로그램을 고대했는데 초기 에릭 로메르 영화 <몽소 빵집(La Boulangère de Monceau)>, <수잔느의 경력(La Carrière de Suzanne)>과 지아장커 <무용>, 허우 샤오시엔 <빨간 풍선>, 브레송 <소매치기>라니. 특히 1929년 무성영화 <일요일의 사람들> 정말 좋은데. 단, 한국영화박물관 프로젝터 상영이라는 함정.

 

 

 

 

 



댓글
댓글쓰기 폼
1 ··· 7 8 9 10 11 12 13 14 15 ··· 152